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마당 넓은 집

댓글 2 2019-11-18 (월) 박명혜 전 방송작가
댓글 운영 원칙

오늘의 한마디

'오늘의 한마디'는 기사에 대하여 자신의 생각을 말하고 남의 생각을 들으며 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그러나 간혹 불건전한 내용을 올리시는 분들이 계셔서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운영원칙을 적용합니다.

1. 댓글 삭제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아래에 해당하는 내용이 포함된 댓글이 발견되면 예고없이 삭제 조치를 하겠습니다.

  1. 타인에 대한 욕설 또는 비방
  2. 인신공격 또는 명예훼손
  3. 개인정보 유출 또는 사생활 침해
  4. 음란성 내용 또는 음란물 링크
  5. 상업적 광고 또는 사이트/홈피 홍보
  6. 불법정보 유출
  7. 같은 내용의 반복 (도배)
  8. 지역감정 조장
  9. 폭력 또는 사행심 조장
  10. 신고가 3번 이상 접수될 경우
  11. 기타 기사 내용과 관계없는 내용
2. 권한 제한

불건전한 댓글을 올리거나, 이름에 비속어 및 상대방의 불쾌감을 주는 단어를 사용, 유명인 또는 특정 일반인을 사칭하는 경우 이용에 대한 차단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차단될 경우, 일주일간 댓글을 달수 없게 됩니다.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욕설 등 법률에 위반되는 댓글은 관계 법령에 의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으니 이용에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Close

x
0 /300자

2건의 의견이 있습니다.

  • i8acunt

    박명혜 작가 한방 매겼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대박 사이다!

    11-18-2019 10:05:11 (PST)
  • yooops

    한때 가슴큰여자를 찾아다닐때가 있었다. 가슴에 푹 빠져있을때였다. 큰가슴이라면 1년내내 처다보고 빨고 먹어도 충분하다고 느꼈다. 몇년이 지난후 현실자각을 느꼈다. 왕가슴 여자가 전부가 아녔다. 비누도 많이 쓰고, 물도 많이 쓰고, 무개도 나가고, 허리도 안좋고, 뇬이 운동도 안하고 가슴빼고 다 쳐지고 정말 꼴불견이 됬다. 몇년후 병원가서 검사도 받아야하고, 더중요한것은 무식이 하늘을 찔렀다. 그후로 더이상 왕가슴을 찾지 않았다. 대신 내가슴을 넓히면 살고 있다.

    11-18-2019 10:01:10 (PST)
1


Guess Tour

많이 본 기사

이전 다음
1/5

지사별 뉴스

주간운세
시민권 취득 예상문제
  • KIA Telluri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