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대적 공생’에서 ‘우호적 공생’으로
북한의 비무장지대 목함지뢰 도발과 서부전선 포격으로 조성된 한반도 긴장상황이 남북 고위급 간 마라톤협상이 극적으로 타결되면서 일단은 봉합됐다. 양측은 43시간에
‘대면’이 실종된 정치
기자로서 하는 인터뷰에는 몇 가지 종류가 있다. 상대를 앞에 두고 하는 대면 인터뷰가 일반적이지만 상황에 따라 전화로 인터뷰를 해야 할 경우도 있다. 그리고 공간
‘정치의 태만’ 부르는 ‘대중의 무지’
인간들 사이의 무수한 갈등과 사회적 분열, 그리고 퇴보의 중심에는 편견과 무지가 자리 잡고 있다. 편견은 타인이나 타자 집단에 대한 왜곡된 인식에서 비롯되며 무지
오만이 낳는 어리석음
수주간 스포츠계를 가장 뜨겁게 달군 뉴스는 NFL 뉴잉글랜드 패이트리어츠의 수퍼스타 쿼터백 톰 브래디가 지난 1월 플레이오프 경기서 의도적으로 바람 빠진 공을 경
내 머릿속의 거울
얼마 전 한국의 모 TV방송 예능 프로그램 제작 발표회장에서 원로 남자가수와 원로 여배우가 언쟁을 벌이다 급기야 가수가 하차의사를 밝히며 자리를 박차고 나가는 해
퇴행의 유혹
정치인들은 지지율에 목을 맨다. 지지율은 정치인들의 생명을 좌우하는 결정적 바이털 사인이다. 지지율이 떨어지면 자리가 안겨주는 권력과 권위도 같이 하락한다. 자칫
물이 흐르게 하는 정치
지구촌 곳곳이 기상이변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환경파괴와 온난화 등으로 오랜 세월 지속돼 온 기상패턴이 깨지면서 곳곳에서 이상 현상들이 이어지고 있는 것이다. 한
가리니까 들리고 보이네
스티븐 킹은 자타가 공인하는 미국의 최고 인기 작가이다. ‘공포소설의 제왕’으로 불리는 그는 26세의 어린 나이에 쓴 소설 ‘캐리’를 필두로 ‘미저리’ ‘리타 헤
‘기만’의 정치
지난 한 주 대한민국의 민주주의 수준이 민낯 그대로 적나라하게 드러났다. 물론 그 수준은 생각 있는 사람이라면 부끄러움을 느낄 수밖에 없는 후진적인 것이었다.
주목받는 ‘스티브 커’ 리더십
2014~2015년 NBA 시즌이 골든 스테이트 워리어스의 우승으로 막을 내렸다. 워리어스는 정규 시즌 최다승과 플레이오프 우승으로 누구도 이의를 제기할 수 없는
1  2  3  4  5  6  7  8  9  10  Next  

회사안내 | 구독신청 | 독자의견 | 배달사고접수

4525 Wilshire Blvd., Los Angeles, CA 90010 Tel.(323)692-2000, Fax.(323)692-2020
Copyright© The Korea Times All rights reserved.